2017년 우리술 전문가 양성과정 교육생 모집

농림축산식품부 지정 「술 전문인력 양성기관」 제1호 한국식품연구원에서는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의 지원으로 우리술 전문가 양성과정 교육을 실시합니다. 관심 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를 바랍니다.

 

▣ 교육개요

     ○ 교육목적 : 우리술 산업 활성화에 기여하고 품질경영, 위생·안전, 표준화 및 과학화, 제조기술에 대한 능력을 함양한 경쟁력 있는 전문 인력 양성

     ○ 교육기간 : 2017년 5월 11일 ~ 10월 26일(주1회 매주 목요일, 192시간)

     ○ 교육내용 : 양조이론, 제조기술, 분석실습, 해외연수(러시아), 식약처 HACCP 팀장 과정(수료증 별도 수여) 등

 
▣ 지원서 접수 및 등록

     ○ 접수 방법 : 소정 양식의 지원서를 작성하여 전자우편(ricewine@kfri.re.kr) 또는 우편(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안양판교로 1201번길 62. 한국식품연구원 중소기업솔루션센터) 접수

          ※ 지원서 교부 : 한국식품연구원 홈페이지 (http://www.kfri.re.kr)

     ○ 접수 기간 : 2017년 4월 6일 ~ 4월 21일(마감일 도착분에 한함)

     ○ 합격자 발표 : 2017년 4월 25일 유선 통보

     ○ 교육비 : 200만원 (교재비, 실습비, HACCP 팀장과정, 해외연수비 포함)

     ○ 교육비 납부 : 2017년 5월 4일까지

     ○ 입금계좌 : 한국식품연구원 지정 계좌

 
▣ 문의처

     ○ 한국식품연구원 중소기업솔루션센터  
     ○ 담당자 : 김재호 박사
     ○ 연락처 : 031-780-9339/9168, 010-9409-5385

“한국의 선진 농가공 기술을 우간다에…”

 

“한국의 선진 농가공 기술을 우간다에…”

 

- 한국식품연구원, 우간다에 옥수수/쌀 시범가공센터 열고 옥수수와 쌀에 대한 수확 후 관리기술 전수

 

 

한국식품연구원(원장 박용곤)의 우수한 수확 후 관리 기술이 우간다에 전해진다.

 

한국식품연구원과 (사)한국개발전략연구소(KDS, 이사장 전승훈)는 우간다 농축수산부(MAAIF)와 함께‘KOICA 우간다 농가공 및 마케팅 전략 수립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식품연은 이번 사업을 통해 우간다의 주요 곡물인 옥수수와 쌀에 대한 ‘농가공 및 마케팅 국가전략’ 수립, 농민 및 사업 참여자에 대한 역량강화, 옥수수와 쌀 시범가공센터 구축 및 운영 등을 지원한다.

 

식품연은 파트너 농민조직에게 수확 후 관리 개선을 위해 탈립기·탈곡기, 수분계, 저울, 표준 자루 등 소규모 농기구를 제공하였고 이 과정에서 우간다 맞춤형 족동식 탈곡기를 현지 제작하는 등의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

 

또한 주산지 지역에서 농민조직, 가공업자 등 주요 이해관계자를 대상으로 지속적인 역량강화 활동을 진행함으로써 선진 수확 후 관리 및 농가공에 대한 기술 전수 및 인식 개선을 도모하고 있다.

 

앞서 식품연은 지난해 10월 마신디 및 진자 지역에서 옥수수 및 쌀 시범가공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우간다 농축수산부 부장관(State Minister), 재우간다 한국 대사, 전영숙 KOICA 우간다 사무소장, 한국식품연구원 금준석 박사팀, KDS 전홍민 이사를 비롯하여 마신디 및 진자 주지사, 지역 국회의원, 참여 농민단체 등이 참석하였다.

 

옥수수 시범가공센터 운영업체인 Agro Vet Farmers Ltd.의 Bernard 사장은 참여 농민단체에서 제공된 원료곡의 품질향상 및 가공설비의 개선에 따라 고품질의 옥수수가루를 보다 위생적이고 효율적으로 생산하게 되었다고 말하며, 신규 설비를 통해 생산된 가공품이 향후 동아프리카 수출시장 개척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희망을 나타내었다.

아울러, 참여 농민단체 역시 소규모 농기구 및 역량강화를 통해 수확 후 손실의 개선을 도모하고, 시범가공센터와 연계되어 안정적으로 농산물을 납품할 수 있게 됨에 큰 만족을 표했다.

 

한국식품연구원과 KDS는 쌀‧옥수수시범가공센터의 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우간다 농가공 및 마케팅 전략을 마무리하고 오는 6월 현지에서 최종보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금준석 박사는 “풍부한 아프리카 농업발전 컨설팅 경험과 식품가공기술에 대한 전문성을 바탕으로 우간다 농업부문의 자립발전과 선진 기술의 확대 보급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